제보
주요뉴스글로벌

美 국방부 "北 7차 핵실험 여전히 우려…동맹과 긴밀 공조"

기사등록 :2023-01-25 09:20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미국 국방부는 24일(현지시간) 미국이 여전히 북한의 7차 핵실험 가능성을 우려하고 있다며 한국 등 역내 동맹과 긴밀히 공조해나가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패트릭 라이더 미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미국은 계속해서 북한의 7차 핵실험 준비를 우려하고 있다"며 "이는 역내 안보를 저해하는 행위다. 우리는 주시하고 있고 역내 동맹과 긴밀히 공조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이 대만 침공시 주한미군이 움직일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우리는 대만 침공이란 가정에 대해 말하지 않겠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우리는 인도·태평양 지역에 주한미군을 포함해 다양한 군대를 두고 있다. 약 3만명의 주한미군은 한국 동맹을 지키기 위해 있다"며 "우리는 한국과 일본 등 동맹 및 파트너들과 함께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 수호를 위해 협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국 국방부 청사 '펜타곤'(Pentagon). [사진=로이터 뉴스핌]

wonjc6@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