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산업

삼성바이오에피스-삼일제약, 아멜리부주 출시

기사등록 :2023-01-25 10:35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미국, 유럽, 한국 최초 승인 '루센티스' 바이오시밀러

[서울=뉴스핌] 방보경 기자 =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파트너사 삼일제약이 '아멜리부주(성분명: 라니비주맙)'를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 6월 삼일제약과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아멜리부주'에 대한 국내 유통, 판매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아멜리부주는 삼성바이오에피스가 개발한 '루센티스(Lucentis)'의 바이오시밀러 제품으로 혈관내피생성인자(VEGF)-A에 결합해 신생혈관 형성을 억제하는 안과질환 치료제다. 신생혈관성 (습성)황반변성, 당뇨병성 황반부종에 따른 시력 손상의 치료 등에 효능을 가진다. 

[사진=삼일제약]

삼일제약은 1967년 산스타점안액을 출시하고 1987년 안과사업부를 출범, 2022년 안질환 연구소(SEIC)를 개소했다. 국내 안과질환 치료제 시장의 전통의 강자로 꼽히는 만큼 삼성바이오에피스와의 시너지를 이룰 수 있을 거라는 평가가 나온다. 

박상진 삼성바이오에피스 부사장(커머셜본부장)은 "아멜리부주를 출시함으로써 국내 안과질환 환자들에게 고품질 의약품을 활용한 치료 기회를 더 많이 제공할 수 있게 됐으며, 앞으로도 바이오시밀러 처방 확대를 통한 환자 편익을 지속 제고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hell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