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산업

대웅제약 '나보타', 호주에서 품목허가 획득

기사등록 :2023-01-25 10:53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전 세계 보툴리눔 톡신 시장 10위권 국가 호주에 발 디뎌

[서울=뉴스핌] 방보경 기자 = 대웅제약의 나보타가 호주에 진출한다.

대웅제약은 자사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수출명: 누시바)가 지난 13일 호주에서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호주 파트너사인 에볼루스(Evolus)가 호주 식품의약품안전청(Therapeutic Goods Administration, TGA)에서 허가를 받은 품목은 누시바 100유닛이다. 지난 2021년 12월 품목허가를 신청한 지 일년여 만에 허가를 획득했다. 

누시바는 올해 하반기 또는 내년 상반기 호주에 발매될 계획이다. 대웅제약의 파트너사로서 미국, 유럽 등 진출에 협력한 에볼루스가 현지 유통과 판매를 맡는다. 

[사진=대웅제약]

호주는 전 세계 보툴리눔 톡신 시장 10위권 안에 들며 시장 규모는 지난해 기준 한화 1000억원 이상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된다. 비외과적 시술 중에서는 보툴리눔 톡신이 41%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이번 호주 품목허가 획득으로 나보타는 전 세계 61개국에서 허가를 취득했으며, 향후 100개국 이상에서 허가를 획득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박성수 대웅제약 부사장은 "최대한 빠른 호주 내 출시를 위해 노력하는 한편, 올해도 중국 등 다수 국가에서 허가 취득과 발매를 이뤄내며 글로벌 No. 1 보툴리눔 톡신 제제로 자리잡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hell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