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지자체

양양군, 맞춤형 노인일자리 1514개 제공

기사등록 :2023-01-25 11:10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양양=뉴스핌] 이형섭 기자 = 강원 양양군이 지역노인 1514명에게 맞춤형 일자리를 제공한다.

25일 군에 따르면 올해 42억 4951만 원을 투입해 3개 수행기관에서 14개 사업단을 구성, 1514명 노인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기로 했다.

양양군청.[뉴스핌 DB] 2022.10.20 onemoregive@newspim.com

이를 위해 군은 지난해 12월, 소득인정액과 참여경력, 세대구성, 활동역량 등 우선순위를 고려해 노인 1514명을 모집했으며 올해 사업수행기관으로 선정된 대한노인회양양군지회와 양양군노인복지관, 정다운복지재단 등 3개 기관과 함께 이날부터 사업시행에 들어간다.

사업분야는 ▲취약노인의 가정을 방문해 재가서비스를 제공하는 노노케어 ▲관광지, 마을 공원 등을 환경정비하는 환경지킴이사업 ▲청소년 선도 봉사 및 경로당활성화지원 ▲복지시설과 공공의료시설, 보육시설 등에서 공익서비스를 지원하는 공공시설 지원 ▲어르신 취업상담·알선 등을 지원하는 시니어컨설턴트 등이다.

참여 노인은 오는 12월까지 공익형은 하루 3시간 이내, 주 2~3회, 월 30시간 이상 근무를 통해 월 최대 27만원의 보수를 지급받는다.

또 10개월 사업인 사회서비스형은 월 60시간, 4주(주 15시간) 근무를 통해 월 최대 59만 4000원의 보수를 지급받는다.

군 관계자는 "매년 일자리 제공으로 어르신들의 만족도가 높다"며 "올해도 일자리를 제공해 어르신들 소득에 보탬이 되고, 사회참여를 유도해 어르신들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onemoregiv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