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 방송·연예

KBS 드라마 '국민 여러분' 美 진출…ABC서 첫 방송

기사등록 : 2023-02-22 16:10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KBS 드라마 '국민 여러분'의 미국판 시리즈인 '컴퍼니 유 킵(The Company You Keep)'이 지상파 방송사 ABC에서 2월 첫 공개되며 흥행 스타트를 끊었다.

지난 19일(현지시간) 방송된 '컴퍼니 유 킵' 1회는 미국 비평사이트 로튼 토마토 관객 지수 82%, IMDb에서 7.5점을 기록하며 호평을 얻었다. 현지 언론들은 '로맨틱하고 섹시한 드라마와 스릴 넘치는 유머의 완벽한 조합(USA TODAY)', '섹시한 로맨스와 가족 드라마의 조화 (Collider)'라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사진=KBS]

2019년 KBS에서 방송한 드라마 '국민 여러분'은 경찰과 결혼하게 된 사기꾼이 국회의원에 출마하게 되는 코믹 범죄극으로 '나쁜 녀석들'의 한정훈 작가가 극본을 맡고 최시원과 이유영이 주연으로 출연하며 인기를 끌었다. 미국판에서는 '디스 이즈 어스'로 인기가 높은 미국의 배우 마일로 벤티밀리아(Milo Ventimiglia)가 사기꾼 찰리 역을, 캐서린 해나 킴(Catherine Haena Kim)이 비밀 CIA요원 엠마 역을 맡았다.

'국민 여러분'을 리메이크한 '컴퍼니 유 킵'은 20세기 텔레비전이 제작하였으며 줄리아 코헨(Julia Cohen)과 '레전드 오브 투모로우'의 필 클레머(Phil Klemmer)가 공동으로 쇼러너(Showrunner, 총괄책임자)를 맡고,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의 감독 존 추(Jon M Chu) 등 유명 제작자도 대거 참여하고 있다. ABC는 10회로 이루어진 '컴퍼니 유 킵' 시리즈를 프라임 타임에 정규 편성해 현지 시간 매주 일요일 밤 10시에 방송할 예정이다.

KBS 드라마 포맷의 미국 진출은 '굿닥터'에 이어 '국민 여러분'이 두 번째로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 드라마에 대한 높은 관심도와 콘텐츠의 상품성을 재확인했다. 앞서 '굿닥터'는 지난 2017년 미국 현지에서 리메이크되어 2022년 10월부터 한국 드라마 원작 최초로 여섯 번째 시즌이 방송되고 있다.

jyya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