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전북

전북 설연휴 가볼만한 관광지 14선

기사등록 : 2024-02-08 10:18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전주=뉴스핌] 고종승 기자 = 전북특별자치도는 8일 설 명절 연휴에 가족·친구들과 함께 특별한 추억을 쌓을 수 있도록 도내 관광지 14선을 추천했다.

▲전주한옥마을 = 약 700여채 규모의 국내 최대 전통 한옥촌으로 한복을 입고 전통 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인근에 경기전, 전주향교, 오목대, 전동성당까지 둘러볼 수 있고, 전북특별자치도 관광기념품 100선 판매관에서 18일까지 20% 할인된 가격으로 관광기념품을 구매할 수 있다.

전북 설연휴 가볼만한 곳 14선[사진=전북자치도]2024.02.08 gojongwin@newspim.com

▲군산 시간여행마을 =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우리동네 레트로' 테마의 2월 가볼만한 곳이다.

근대문화 및 해양문화를 주제로 하는 근대역사박물관과 진포해양테마공원 등을 비롯해 경암동철길마을에서 80~90년대 레트로 감성을 오롯이 간직한 곳에서 정겨움을 느낄 수 있다.

근대역사박물관에서는 설날 한마당 큰잔치를 열어 마술 공연과 풍물놀이 체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익산 교도소세트장 = 영화 '7번방의 선물', '내부자들' 등 200여 편의 영화와 드라마가 촬영된 국내 유일의 교도소 세트장으로 죄수복 체험 등 이색적인 인증샷을 남겨볼 수 있다.

11일에는 '전통놀이 in 이상한 교도소' 행사가 진행되어 윷놀이, 고리던지기, 투호, 제기차기, 딱지치기 등 전통놀이로 재미를 더할 것이다.

▲정읍 전설의 쌍화차 거리 = 쌍화차를 주메뉴로 한 전통찻집들이 거리를 형성하고 있는 이색적인 여행지로써, 진하게 끓여낸 쌍화차를 마시며 쌀쌀한 겨울철 여행의 피로를 풀어줄고 건강까지 챙길 수 있다.

▲남원 광한루원 = 춘향전의 배경지로 낮 시간대 풍경도 아름답지만, 한국관광공사 주관 '대한민국 밤밤곡곡 100선'으로 인정받은 매력적인 야간관광 명소이다.

오색빛깔의 조명이 한껏 화려하게 수놓고 있으며, 호수에 비치는 달빛을 바라보며 산책하기 좋다.

전북 설연휴 가볼만한 곳 14선[사진=전북자치도]2024.02.08 gojongwin@newspim.com

▲김제 벽골제 =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농경 문화와 역사를 배울 수 있는 가장 오래된 저수지로 야간경관조명이 설치되어 있어 밤이 되면 형형색색의 아름다운 빛들에 벽골제 쌍용이 눈부시게 빛난다.

▲완주 안덕건강힐링체험마을 = 모악산 자락에 자리잡은 건강힐링 콘셉트의 농촌 체험마을이다.

황토한증막을 비롯해 쑥뜸체험, 숲길 걷기 등 힐링 체험을 할 수 있는 곳으로 부모님과 함께 가는 것을 추천한다.

▲진안 홍삼스파 = 홍삼 한방의 진한 기운을 온몸으로 느낄 수 있는 체험식 스파로 마이산을 바라보면서 야외에서 즐기는 뜨끈한 노천욕으로 겨울 동안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다.

▲무주 덕유산 = 겨울왕국 실사판을 경험할 수 있는 눈꽃의 성지이다. 곤도라를 타고 해발 1520m 설천봉에 오르면 덕유산 정상 향적봉을 20분 만에 오를 수 있다.

▲장수 뜬봉샘생태공원 = 태조 이성계가 신무산 중턱에서 단을 쌓고 백일기도 하는 중 봉황이 무지개를 타고 날아갔는데 그곳에 옹달샘이 있어 뜬봉샘이라고 불렀다.

금강의 발원지인 뜬봉샘과 자작나무가 울창한 숲의 눈길을 걸으며 장수의 겨울을 만끽할 수 있다.

전북 설연휴 가볼만한 곳 14선[사진=전북자치도]2024.02.08 gojongwin@newspim.com

▲임실 치즈테마파크 = 어린 아이들과 함께 임실치즈와 피자 만들기, 유럽정통음식 만들기 등 다채로운 체험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성수한 상이암은 태조 이성계가 이곳에서 치성을 드리고 조선을 건국했다고 전해지며, 소원을 성취하기 위한 이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순창 용궐산 = 용이 거처하는 산이라는 의미로 2021년 용궐산에 8부 능선을 따라 1km 데크길인 '용궐산 하늘길'이 놓이면서 등반이 어려웠던 관광객들도 쉽게 하늘길에 올라 섬진강을 감상할 수 있다.

▲고창읍성 = 맹종죽림 아트쇼는 읍성 안쪽 울창한 대나무숲에서 AI 기술을 기반으로 고창의 계절과 날씨 정보를 통해 연출된다.

날씨에 따라 달라지는 산내음과 신비한 소리, 알록달록 레이저쇼가 더해진 대나무숲의 아름다운 야경을 즐길 수 있다.

▲부안 변산해수욕장 = 푸른 바다와 붉은 노을이 어우러져 일몰이 아름다운 여행지로 전국에서도 손꼽히는 관광지이다.

사랑의 낙조 공원에서 변산의 낙조를 감상하면서 멋진 노을을 카메라에 담을 수 있다.

gojongwi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