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산업

통계청, 수출 키울 무역통계 제공…'사회 이동성' 판별할 소득이동 통계 개발

기사등록 : 2024-02-12 12:00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무역통계 확충해 기업의 해외 진출 촉진
소득이동통계로 사회 이동성 분석 추진

[세종=뉴스핌] 이경태 기자 = 상승세로 전환된 수출을 키워내기 위한 전방위 무역통계가 새로 제공된다. 소득계층 간 이동 현황을 알아보기 위한 소득이동통계도 새로 마련된다.

통계청은 지난 7일 '2024년 통계청 주요업무 추진계획'을 확정·발표했다. 국가정책 뒷받침, 국민과 기업의 미래설계 지원을 목표로 중점 과제를 선정해 추진할 방침이다.

◆ 민생통계 국민 체감도 제고…물가·고용·소득 통계 강화

우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민생통계를 생산·서비스한다. 물가·고용·연금·농가소득 통계를 개발 또는 개선한다.

국민의 삶의 질 파악을 위한 생활시간 조사를 확대 실시하고 범죄분류 제정 등 서민생활 지원을 위한 통계를 확충한다. 생활시간 조사는 기존 여름, 가을, 겨울에 추진하던 것에서 봄을 추가해 국민들의 24시간 동안의 시간활용 및 의식을 조사하는 것이다.

초거대 인공지능을 활용한 챗봇 서비스 개발, 라이프스타일별 주거지를 추천하는 '살고 싶은 우리동네' 콘텐츠 개편 등 이용자 친화적 통계서비스도 새롭게 제공한다.

통계청은 통계초보자도 일상언어로 통계를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초거대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맞춤형 챗봇서비스를 구현할 계획이다. [자료=통계청] 2024.02.10 biggerthanseoul@newspim.com

통계로 역동경제와 기업경영을 지원한다. 수출 및 중소기업 빅데이터를 확충하고, 글로벌 통계데이터에 대한 접근성 확대를 통해 우리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한다.

산업 특수분류를 활성화해 신성장 산업에 속한 기업의 산업단지 입주, 세제 혜택 등을 뒷받침한다.

소득이동통계 개발, 학령기 아동청소년 기본통계 구축 지원 등을 통해 사회이동성을 분석하고, 분기 지역내총생산(GRDP) 개발 등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힘을 보탠다.

◆ 저출산 지표 강화…인구위기 적극 대응

인구위기 대응 정책을 뒷받침하기 위한 통계를 제공한다.

인구구조 변동에 대응한 저출산 지표 체계 구축, 내·외국인 인구 전망, 가구주택기초조사 실시로 범정부 인구정책을 뒷받침한다.

이민자 및 다문화가족 등 인구 다양성을 반영한 통계를 확대하고 인구 감소지역의 생활인구작성 및 근로자 특성별 이동행태 분석 등 지역별 맞춤형 서비스도 확충한다.

국가통계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노력한다. 국가통계품질관리 강화, (가칭)국가통계 신뢰성 제고 방안 수립·시행 등을 통해 국가통계 전반을 원점에서 재검토하고 개선한다.

이형일 통계청장은 "2024년 통계청은 수요자가 체감하는 통계로 국가정책을 뒷받침하고 국민과 기업의 미래 설계를 지원하는 한편, 국가통계 신뢰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상반기에는 기업 경영활동 지원을 위한 무역통계·데이터를 확충하고 하반기에는 소득이동통계를 개발해 기업 활력 제고와 우리 경제의 역동성 지원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 울산공장에서 생산된 자동차들이 수출선적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 현대차]

biggerthanseoul@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