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정치

설 민심 보고받은 尹 "민생중심 국정운영 더 힘써야"

기사등록 : 2024-02-12 19:46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설 연휴 이후 첫 공식 일정 11번째 민생 토론회

[서울=뉴스핌] 김연순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결국은 민생이다. 앞으로 민생 중심의 국정 운영에 더 힘써야 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윤 대통령은 참모진으로부터 설 연휴 민심을 보고받고 이같이 지시했다고 김수경 대변인이 전했다.

[서울=뉴스핌] 윤석열 대통령이 6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2024.02.06 photo@newspim.com

김 대변인은 "설 연휴 이후에도 문제를 해결하는 행동하는 정부로서 '오로지 민생'이라는 각오로 영남·충청 등 전국을 돌며 국민의 목소리를 경청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설 연휴 이후 첫 공식 일정로 11번째 민생 토론회를 가질 예정이다. 이 토론회는 '어디서나 살기 좋은 지방시대'를 주제로 열린다.

김 대변인은 "윤 대통령은 앞으로도 지역이 골고루 잘 사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고용 규제 등 생활 밀착형으로 전국을 누빌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y2kid@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