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인천

장석현 전 인천 남동구청장 국민의힘 탈당…무소속 출마 선언

기사등록 : 2024-02-29 17:49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인천=뉴스핌] 홍재경 기자 =4·10 총선에서 인천 남동구갑 선거구에 출사표를 냈던 국민의힘 장석현 전 남동구청장이 탈당 후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앞서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장 전 구청장의 선거법 위반 등을 이유로 컷오프(공천 배제) 했다.

장석현 전 남동구청장 [사진=장석현 선거캠프]

장 전 구청장은 29일 인천 남동구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평생을 당에 헌신한 당원을 한순간에 내치는 현재의 국민의힘에서 더는 버틸 수 없다"며 "국민의힘 옷을 벗고 민생의 바다로 뛰어들겠다"고 탈당 의사를 밝혔다.

장 전 구청장은 "오만한 꼴통 보수, 무능한 가짜 진보가 판치는 양극단의 정치를 끝내고 풀뿌리 정치, 생활 정치, 실용 정치가 승리하는 새로운 역사를 써보겠다"면서 무소속으로 총선에 나설 뜻을 밝혔다.

그는 "남동구청장의 경험을 지도 삼아, 남동의 미래, 희망의 새 길을 찾겠다"며 "선거에서 승리해 다양한 가치가 공존하는 품격있는 마을, '남동 공화국'을 만드는 데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장 전 구청장은 무소속으로 남동구갑에서 활동을 이어가면서 상황에 따라 남동구을로 출마지를 변경하는 방안도 고려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hjk01@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