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경기북부

파주시 '두근두근 헤이리 문화 바람개비' 뽑혔다

기사등록 : 2024-03-04 11:45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문체부, 2024 문화가 있는 날 공모사업 선정… 국비 1억 원 확보

[파주=뉴스핌] 최환금 기자 = 파주시 '두근두근 헤이리 문화 바람개비'가 문화체육관광부와 지역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2024 문화가 있는 날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1억 원을 확보했다.

2024 문화가 있는 날 '구석구석 문화배달'은 전국의 문화환경 취약지역과 혁신도시, 문화지구의 문화 향유를 높이기 위해 문화가 있는 날(마지막 주 수요일 또는 주간)에 운영되는 지역 특화 문화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파주시 헤이리마을 야경. [사진=파주시] 2024.03.04 atbodo@newspim.com

파주시는 경기도 유일의 문화지구인 헤이리 예술마을을 활용한 '두근두근 헤이리 문화 바람개비' 프로그램으로 공모에 참여해 사업에 선정됐다.

'두근두근 헤이리 문화 바람개비'는 헤이리 예술마을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공연·체험·참여 프로그램으로, ▲헤이리 미술관&박물관 ▲예술영화 상영 ▲감독과의 대화 ▲갈대광장 야외 영화제 ▲둠둠 헤이리 소리 ▲크리에이티브 헤이리 등이 있다.

프로그램은 5월부터 11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헤이리 내 박물관, 미술관, 영화관, 갈대광장 등에서 개최된다.

파주시는 헤이리 예술마을을 활성화해 지역 특화 문화 브랜드를 창출하고, 지역 고유성을 살린 문화콘텐츠를 통해 문화가 지역의 경쟁으로 이어지는 발판을 마련하고자 한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올해 처음으로 시행된 공모사업에 선정된 것은 헤이리의 문화지구로서의 가치와 저력을 인정받은 것이라고 생각한다"라며 "풍성한 문화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도록 프로그램 준비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atbod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