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글로벌

MS, 딥마인드 설립자 술레이만 영입...'AI 선두' 굳히기

기사등록 : 2024-03-20 08:08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시드니=뉴스핌] 권지언 특파원 = 마이크로소프트(MS)가 인공지능(AI) 사업 총괄로 AI 기업 '딥마인드'의 공동 설립자 무스타파 술레이만을 영입해 관심이다.

19일(현지시각) 사티아 나델라 MS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직원들에게 "술레이만이 MS에 합류해 AI 챗봇 코파일럿과 AI 연구 및 개발을 전담하는 조직 'MS AI'를 이끌 예정"이라고 밝혔다

MS의 수석 부사장 겸 MS AI의 최고 책임자에 오른 술레이만은 코파일럿(Copilot)과 빙(Bing), 에지(Edge), 젠AI(GenAI)를 포함한 소비자 대면 제품을 총괄하면서 나델라 CEO에게 직접 보고를 하게 됐다.

지난 2010년 데미스 허사비스 등과 함께 딥마인드를 창립한 술레이만은 2014년 이 회사가 구글에 인수된 뒤에도 구글에 남아있다가 2022년 퇴사했다.

이후 술레이만은 AI 스타트업 '인플렉션 AI'를 창업해 챗봇 파이(Pi)를 선보이기도 했는데, 당시 공동 창업 멤버인 AI 과학자 카렌 시모니언도 이번에 새롭게 마련된 MS AI 사업부에 합류하게 됐다.

오픈AI에 대한 투자로 실리콘밸리의 AI 산업경쟁 구도에서 선두를 차지한 MS는 이번 술레이만 영입으로 AI관련 사업 확장에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나델라 CEO는 "나는 몇 년 간 무스타파를 알고 지냈으며, 딥마인드와 인플렉션의 창립자이자 선지자, 제품 제작자, 대담한 임무를 추구하는 선구적인 팀 조직자로서 그를 대단히 존경해 왔다"며 기대를 드러냈다.

술레이만이 자신의 엑스(구 트위터)를 통해 MS 합류 소감을 밝혔다. [사진=술레이만엑스계정] 2024.03.20 kwonjiun@newspim.com

kwonjiu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