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경기북부

파주소방서, 일반인 심폐소생술 대회 '최우수 2관왕'

기사등록 : 2024-04-03 11:24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경기북부 소방재난본부 주최…전 분야 최우수상 쾌거

[파주=뉴스핌] 최환금 기자 = 파주소방서는 경기북부 소방재난본부 주최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에서 전 분야(학생·청소년부, 대학·일반인부) 최우수상을 받았다.

이번 대회는 학생·청소년부 10개 팀과 대학·일반인부 9개 팀 등 총 19개 팀이 참가하여 주변에서 발생 가능한 가상의 심정지 상황을 설정해 생동감 있는 심폐소생술 퍼포먼스를 구현했다.

파주소방서가 일반인 심폐소생술 대회 '최우수 2관왕'을 차지했다. [사진=파주소방서] 2024.04.03 atbodo@newspim.com

3일 파주소방서는 학생·청소년 부분에 출전한 '파주 사랑의 꿈터 지역아동센터' 팀은 금촌초·검산초 6학년 학생 5명으로 구성, 대학·일반인부 부분에 출전한 육군 9사단 수색대 소속 군인 8명이 참가하여 '경기북부소방본부 주관 대회' 전 분야 최우수상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최우수상을 받은 두 팀은 오는 5월 29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되는 소방청 주관 '제13회 전국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에 경기북부 대표로 출전 자격이 주어진다.

이상태 서장은 "파주 시민를 대표한 두 팀이 열심히 노력하여 최우수상이라는 훌륭한 성적을 거둬 자랑스럽다"며 "이제는 경기북부 도민을 대표하여 남은 전국대회에서 두 팀의 생명 존중 퍼포먼스가 전 국민에게 알려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atbod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