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제주

제주도 '공공형 어린이집' 재지정 추진

기사등록 : 2024-05-09 10:43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오는 31일 까지 전체 117개소 중 39개소 재지정 평가

[제주=뉴스핌] 박현 기자 = 제주도는 도내 보육서비스 품질을 높이기 위해 오는 31일까지 공공형 어린이집 재지정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제주도청. [사진=뉴스핌 DB] 2024.02.27 mmspress@newspim.com

공공형 어린이집은 도내 민간·가정어린이집 중 우수한 어린이집을 선정해 운영비를 지원하고, 강화된 운영기준을 적용해 양질의 보육 서비스를 영유아에게 제공하는 우수 보육기반시설로 현재 도내에 117개소가 지정·운영되고 있다.

공공형어린이집으로 지정되면 보육교사의 급여 상승분, 교육환경개선비, 어린이집 운영비 등 재정적 지원을 받고 있으며, 특히 2023년부터 차액보육료를 추가로 지원받고 있다.

이번 공공형어린이집 재지정 대상은 제주시 31개소, 서귀포시 8개소 총  39개소이며, 3년 주기로 △어린이집 평가에서 최상위 등급 유지 △정보공시 충실 이행 △어린이집 설치기준 준수 여부 등 일정 기준을 충족해야 재지정을 받을 수 있다.

공공형 어린이집 재지정은 ①어린이집 자체 평가 ② 행정시의 서류 및 현장 확인 ③제주도가 구성한 외부 선정심사단의 평가서를 최종 평가를 거쳐 결정된다.

강인철 제주도 복지가족국장은 "이번 공공형 어린이집 재지정을 통해 도내 보육 인프라의 상향 평준화를 도모하고, 부모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높은 수준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ninemo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