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중국

푸틴, 16~17일 중국 국빈방문...집권 5기 시작 후 첫 해외방문

기사등록 : 2024-05-14 16:32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초청으로 오는 16~17일 중국을 국빈 방문한다고 러 크렘린궁이 14일 밝혔다.

이는 푸틴 대통령이 지난 7일 그의 집권 5기 취임식이 있고 7일 만의 첫 해외 방문이다.

크렘린궁은 양국 정상이 "포괄적 파트너 관계와 전략적 협력의 모든 문제를 자세히 논의하고, 러시아와 중국의 실무 협력을 더욱 발전시키기 위한 핵심 영역을 확인하며 가장 시급한 국제 및 지역 문제에 대해 자세히 의견을 교환할 것"이라며 두 정상은 공동성명에 서명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러 관영 타스 통신은 푸틴 대통령이 베이징과 하얼빈 두 곳을 방문한다고 보도했다. 푸틴 대통령은 시 주석과 회담 후 여러 문건에 서명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은 크렘린궁 소식통을 인용, 푸틴 대통령이 리창 국무원 총리와도 만나 양국 간 경제 및 인도주의 부문 협력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지난해 10월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한 '제3회 일대일로 국제협력 정상포럼'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좌)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악수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뉴스핌]

wonjc6@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