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히든스테이지
주요뉴스 글로벌

슬로바키아 총리 총격 당해 병원 이송…"위독한 상태"

기사등록 : 2024-05-15 23:47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휴스턴=뉴스핌] 고인원 특파원= 슬로바키아 총리가 15일(현지시간) 총격을 당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로이터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로베르트 피초 총리는 이날 수도 브라티슬라바 외곽에 있는 핸들로바 지역에서 정부 회의를 주재하고 나오던 중 총격을 받고 쓰러졌다.

피초 총리는 즉각 병원으로 이송되어 응급 치료를 받고 있으며, 현재 위독한 상태로 알려졌다. 

현지 뉴스통신사 TA3은 현장에선 네 발의 총성이 들렸고 이 중 한 발이 총리의 복부에 맞았다고 전했다. 슬로바키아 경찰은 총리 총격 용의자를 현장에서 체포했다.

친(親)러시아 성향인 피초 총리는 2006~2010년 첫 임기에 이어 2012~2018년 연속 집권하는 등 과거 세 차례 총리를 지냈다. 지난해 10월 치러진 총선에서 우크라이나 지원 반대 여론에 힘입어 승리하며 총리직에 복귀했다. 

피초 총리의 피격 소식에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은 "이런 폭력 행위는 우리의 가장 소중한 공동전선인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행위"라고 비난했으며,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역시 "끔찍하다"며 암살 시도를 규탄했다.

[로이터=뉴스핌] 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 2024.05.15 koinwon@newspim.com

 

koinw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