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 경기북부

남양주시 별내선 연장 예타 조사 통과 실패

기사등록 : 2024-06-11 10:01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주광덕 시장, 노선 조정·사업성 제고 등 통해 재추진 천명

[남양주=뉴스핌] 한종화 기자 =남양주시가 추진하고 있는 별내선 연장 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 문턱을 넘는 데 실패했다.

남양주시청 전경. [사진=남양주시]2024.06.10 hanjh6026@newspim.com

남양주시는 10일 별내선 연장 사업이 기획재정부 제4차 재정사업평가위원회의 예비타당성조사 심의를 통과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시는 별내선 연장은 진접선, 경춘선, GTX-B 등 4개의 철도 노선을 연결하는 3기 왕숙 신도시의 광역교통 개선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주요 노선이라고 보고 노선 조정과 사업성 제고 등을 통해 빠른 시일 내 재추진할 예정이다.

별내선연장은 오는 8월 계통 예정으로 건설되고 있는 지하철 8호선 암사역∼별내역 간 12.8㎞ 구간과 진접선 별가람역까지 연결하는 총 연장 3.2㎞에 이르는 노선이며 별내중앙역을 신설하는 사업이다.주광덕 시장은 그간 해당 사업 추진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피력해 온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수도권에도 지방 광역시보다 낙후된 곳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수도권 철도사업이라는 이유만으로 높은 평가 기준을 적용받고 있다"라며 "제도개선 틍을 포함해 정책적으로 건의하는 등 다시 적극적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hanjh6026@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