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 부산·울산·경남

부산시, 광안리해수욕장서 어싱챌린지…시민 4000여명 참여 예정

기사등록 : 2024-06-11 07:59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부산=뉴스핌] 남동현 기자 = 부산시는 오는 16일 오후 6시 광안리해수욕장 일원에서 '맨발걷기 좋은 도시 부산, 세븐비치 어싱 챌린지' 두 번째 편을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맨발걷기 좋은 도시 부산, 세븐비치 어싱 챌린지 포스터 [사진=부산시] 2024.06.11

어싱(Earthing)이란 지구와 우리 몸을 연결한다는 의미로 발바닥을 땅과 접지해 지구표면에 존재하는 자유전자를 맨발로 연결하는 것으로 이미 각종 공중파 방송과 SNS를 통해 그 효능이 알려지면서 지난해부터 하나의 새로운 국민운동으로서 어싱 열풍이 불고 있다.

세븐비치 어싱챌린지는 부산의 7개 주요 해변(해운대, 광안리, 다대포, 송정, 송도, 일광, 임랑)을 차례로 걷는 행사다. 맨발로 해변을 걷는 어싱활동을 통해 단순히 걷는 것을 넘어, 도시와 자연 사이의 연결을 깊이 느껴보는 힐링의 시간을 선물한다.

광안리 편 행사는 ▲식전 버스킹 공연 ▲코스안내 및 몸풀기 스트레칭 ▲세븐비치 어싱챌린지 ▲경품추첨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시민 400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광안리 편에서 진행하는 세븐비치 어싱챌린지는 500인이 1조로 총 8개 조로 나눠 차례로 총 8회 진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참가 신청은 세븐비치 어싱 챌린지 누리집을 통해 사전 접수로만 진행된다. 참가비는 무료다.

세븐비치 어싱챌린지는 9월 다대포, 11월 송정해수욕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2025년까지 총 7개의 해변을 돌 예정이다.

ndh400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