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 대구·경북

대구의료원 '개원의 집단휴진' 대비 평일·주말 진료시간 연장

기사등록 : 2024-06-11 14:45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11일 성명 내고 "공공・응급 의료 기능 강화에도 박차"

[대구=뉴스핌] 남효선 기자 = 대한의사협회가 정부의 의대정원 정책에 반발해 이달 18일 개원의 대규모 집단휴진을 예고하는 등 의정 갈등이 심회되고 있는 가운데 대구의료원이 개원의 집단 휴진 대비 단계적으로 평일 진료시간과 주말 진료시간을 연장하는 등 지역 진료 공백 최소화 위한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한다.

대구의료원은 11일 '개원의 집단 휴진 예고' 관련 성명을 내고 "대구의료원은 공공의료기관으로서 현 상황에 동요하지 않고 개원의 집단 휴진에도 단계적으로 평일 진료시간과 주말 진료시간을 연장하는 등 정상 진료를 통해 시민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대구의료원[사진=뉴스핌DB]

대구의료원은 또 "민선 8기 공약으로 추진 중인 광역 단위 최고 수준의 의료 인프라 확충, 공공의료서비스 강화, 강도 높은 내부 혁신을 통한 공공・응급 의료 기능 강화에도 박차를 가하겠다"고 덧븥였다.

그러면서 대구의료원은 "지역의 공공보건의료 거점병원으로서 중추적 역할 수행과 대구·경북지역의 최상급병원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nulche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