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 사회

광진구 다세대주택서 흉기에 숨진 20대 여성 남자친구 구속

기사등록 : 2024-06-11 17:07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여자친구 살해한 혐의…"기억 안 난다"며 사건 진술 거부 중

[서울=뉴스핌] 송현도 기자 = 지난달 서울 시내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20대 여성이 숨진 사건을 수사 중이던 경찰이 흉기에 찔린 채로 현장에서 함께 발견된 남자친구를 살인 혐의로 구속했다.

1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 7일 살인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구속했다.

경찰로고. [사진=뉴스핌DB]

A씨는 지난달 21일 오전 5시쯤 서울 광진구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흉기에 찔린 채 발견됐다. 현장에서 같이 발견된 여자친구 B씨는 경찰이 발견 당시 이미 사망한 상태였다. A씨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다.

이후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A씨와 여자친구 외에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등의 정황을 토대로 A씨를 살인 피의자로 보고 지난 7일 A씨를 구속했다.

다만 경찰은 "A씨가 '기억이 안난다'며 사건 관련 진술을 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doso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