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 정치

尹,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와 면담..."에너지·플랜트 협력 지속"

기사등록 : 2024-06-11 19:36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 의장
갈키니쉬 가스전·플랜트 정상화 합의서 관심 당부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투르크메니스탄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은 11일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Gurbanguly Berdimuhamedov)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 의장을 면담하고, 양국 간 우호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 의장은 현 세르다르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의 부친이자 전임 대통령이다.

[서울=뉴스핌] 윤석열 대통령이 11일(현지시간) 아시가바트 투르크메니스탄 상공회의소에서 열린 한-투르크메니스탄 비즈니스포럼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국가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 의장의 영접을 받고 있다. [사진=대통령실]2024.06.11photo@newspim.com

윤 대통령은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가 2022년 11월 상원의장 자격으로 방한한 이후 다시 만나게 되어 반갑다"며 "최고지도자의 한국에 대한 각별한 관심과 애정 아래 양국 관계가 괄목할 만한 발전을 이루어 온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의 대통령 재임시 시작된 갈키니쉬 가스전 1차 탈황설비사업과 키얀리 폴리머 플랜트 사업이 양국 간 대표적인 협력 사례로 자리매김했다"며 이번에 체결한 갈키니쉬 가스전 4차 탈황설비 기본합의서와 키얀리 폴리머 플랜트 정상화 2단계 협력합의서가 양국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또 다른 윈-윈의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와 투르크메니스탄 정부의 각별한 관심을 요청했다.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는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가진 한국 기업들이 에너지, 플랜트 분야를 포함한 투르크메니스탄의 경제 발전에 기여해 왔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협력이 지속되기를 바란다. 윤 대통령의 이번 국빈 방문은 양국 관계가 정치, 경제, 문화를 비롯한 포괄적인 협력 관계로 발전해 나아가는 데 중요한 이정표가 된 것으로 확신한다"고 했다.

[서울=뉴스핌] 윤석열 대통령이 11일(현지시간) 아시가바트 아르카닥 호텔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국가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 의장과 면담을 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2024.06.11photo@newspim.com

윤 대통령과 최고지도자는 합의서 2건의 성공적인 이행을 위한 최고위 레벨에서의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눴으며, 동 합의서에 따른 협력 사업 이후의 추가적인 협력방안에 관해서도 허심탄회하게 논의했다.

윤 대통령과 최고지도자 간의 면담에 이어, 윤 대통령 부부와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 부부는 친교 오찬을 갖고 양국 간 보건 협력, 한국어 교육, 문화 교류 등 다양한 주제에 관한 대화를 나누며 친분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는 최근 투르크메니스탄 내에서 한류의 인기가 높아지고 태권도를 배우는 수련생들의 숫자도 증가하고 있다고 했고 윤 대통령은 문화, 인적 교류가 양국 미래 세대를 더욱 강력하게 연결하는 촉매가 되길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kims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