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 글로벌

여전히 낮은 中 CPI, 6월 0.2% 상승에 그쳐

기사등록 : 2024-07-10 12:24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베이징=뉴스핌] 조용성 특파원 = 6월 중국의 CPI(소비자물가지수)가 전년대비 0.2% 상승했다. 전달 대비로는 0.2% 하락했다. 전년대비 CPI는 5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지만, 상승률은 여전히 낮은 수준에 머물렀다. 중국의 내수 회복이 이어지고는 있지만, 회복세는 여전히 강하지 않은 것으로 분석된다.

10일 중국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6월 비식품 물가는 0.8% 상승했으나 식품 물가가 2.1% 하락했다. 상품 물가는 0.1% 하락했고 서비스 물가는 0.7% 상승했다.

식품중에서는 과일(-8.7%), 채소(-7.3%) 등의 하락 폭이 컸다. 돈육가격은 전년 동기 대비 18.1% 급상승했다.

중국의 CPI는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전년대비 감소세를 보이며 디플레이션 우려를 증폭시켰었다. 이어 지난 2월부터는 CPI가 상승세로 돌아섰으며, 5개월째 물가상승이 이어지고 있다.

국가통계국은 "6월 소비시장은 대체로 공급이 양호했다"며 "CPI는 계절적인 요인으로 전월(5월)보다는 하락했지만, 전년 대비로는 상승세를 이어갔다"고 평가했다.

한편, 중국의 6월 생산자물가지수(PPI)는 전년대비 0.8% 하락했다. PPI는 21개월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하고 있지만, 전달(-1.4%)보다는 하락 폭이 줄었다.

중국의 월별 소비자물가지수(CPI)의 전년대비 증감폭 추이. 파란색은 전년대비, 노란색은 전월대비 증감률.[사진=중국 국가통계국]

ys174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