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 정치

대통령실, '임성근 구명로비' 의혹에 "尹부부 관련 없어…허위사실 강력 대응"

기사등록 : 2024-07-10 15:20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서울=뉴스핌] 박성준 기자 = 대통령실이 10일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사건의 공범으로 지목된 관계자가 임성근 전 해병대1사단장의 구명을 시도한 것으로 보이는 녹취가 공개된 것과 관련해 "대통령실은 물론 윤석열 대통령 부부도 전혀 관련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대통령실은 이날 공지를 통해 "근거 없는 주장과 무분별한 의혹 보도에 대해 심히 유감을 표하며, 허위 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강력히 대응할 방침"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언론보도에 따르면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사건의 공범으로 1심에서 유죄를 선고받은 이종호 전 블랙펄인베스트 대표가 'VIP'를 언급하며 임 전 사단장 구명을 했다는 취지의 말을 한 녹취가 공개됐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대통령실 청사 모습. 2022.06.10 mironj19@newspim.com

parksj@newspim.com

22대 국회의원 인물DB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