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 경기북부

이동환 고양시장, E-DEAL 2030 프로젝트 성공적 추진 자신

기사등록 : 2024-07-10 17:43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총 5대 분야 20개 프로젝트 계획 진행 만전 당부
교육발전특구 본격 추진, 저출생 문제 극복 노력
이 시장 "첨단·자연생태 공존 지속가능도시 조성"

[고양=뉴스핌] 최환금 기자 =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고양시에 대해 첨단산업과 교육, 자연생태가 어우러진 지속가능한 도시로 만들어가겠다고 밝혀 주목된다.

10일 백석 업무빌딩에서 간부회의를 개최한 자리에서 이 시장은 "재산관리과 사무실이 백석 업무빌딩으로 이전함에 따라 이곳에서 간부회의를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백석 업무빌딩를 회의, 세미나 장소로 적극 활용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동환 고양시장이 현장 간부회의에서 E-DEAL 2030 프로젝트에 대해 강조하고 있다. [사진=고양시] 2024.07.10 atbodo@newspim.com

이어 "지난 주에 발표한 '고양 E-DEAL 2030 프로젝트'는 5대 분야 20개 프로젝트로서 '1000만 명이 찾아오는 경제도시, 사람에 투자하는 도시, 일상 속 휴식과 여가가 있는 도시, 언제나 나를 지켜주는 평생 웰니스 도시, 지속가능한 주거도시'의 시정 방향을 제시하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경제 분야는 2대 특구(경제자유구역, 벤처기업육성촉진지구)를 중심으로 4종 특화산업(도심항공교통, 바이오정밀의료, AI·로봇, K-컬처), 기후대응 산업인 에코테크를 집중 육성 계획"이라며 "한강변을 중심으로 행주나루 프로젝트, 자유로 지하고속도로, 한강하구 생태관광, 일산테크노밸리 등 산업단지 조성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백석 업무빌딩에서 열린 고양시 현장 간부회의 모습. [사진=고양시] 2024.07.10 atbodo@newspim.com

이 시장은 "도심숲, 공원을 비롯한 녹지에 특화 조경을 조성하는 가든시티, 스트리트퍼니처를 통한 걷기 편하고 매력 있는 거리 만들기 사업, 스마트기술을 복지사업에 접목하는 디지털 웰니스를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교육발전특구 가동을 위한 본격 준비를 추진하고 인재를 배출하는 '인재경영시스템'으로 공교육을 혁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2년 간 영국의 킹스칼리지 스쿨, 미국 드렉셀 의과대학 등 5개의 명문 외국교육기관과 유치협약을 체결했고, 자사고 못지 않은 자율형 고등학교 2.0 설립, 특성화고 육성, 영재학교·과학고 유치에도 속도를 낼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현재 국가적인 과제로 떠오른 저출생문제에 대해 우리 지자체에서도 중·단기적인 인구정책과 각종 지원사업 발굴이 절실하다"라며 "이번 주 민·관이 공동협의체를 구성하여 저출생 극복 비전 선포식을 갖는 만큼 다양한 해결 방안이 나오기 바란다"고 기대했다.

atbod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