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포토

정식 오픈한 애플 여의도, '북적북적'

기사등록 :2021-02-26 15:34:13

넘겨보기 click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입장하려는 고객들이 줄 서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입장하려는 고객들이 줄 서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입장하려는 고객들이 줄 서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입장하려는 고객들이 줄 서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입장하려는 고객들이 줄 서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입장하려는 고객들이 줄 서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입장하려는 고객들이 줄 서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고객들이 매장을 둘러보고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고객들이 매장을 둘러보고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고객들이 매장을 둘러보고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고객들이 매장을 둘러보고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국내 두 번째 애플스토어인 '애플 여의도'가 정식 개장한 가운데 입장하려는 고객들이 줄 서 있다. 애플의 상징이자 각 지역의 명소로 꼽히는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곳이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애플의 제품을 경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플래그십 매장이다. 2021.02.26 yooksa@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