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포토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에서 에드 시런까지'

기사등록 :2021-04-29 15:12:59

넘겨보기 click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 애드 시런의 초상화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 셰익스피어 초상화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 엘리자베스 1세 초상화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 에이미 와인하우스 초상화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 엘리자베스 2세 홀로그램 초상화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 팀 버너스 리의 청동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보고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보고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보고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 찰스 다윈의 초상화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보고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시대의 얼굴, 셰익스피어에서 에드 시런까지’ 전시회에 애드 시런의 초상화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초상화 전문 미술관인 영국 국립초상화미술관의 대표 소장품 78점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전시로, 500여 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세계 역사와 문화를 빛낸 인물들의 초상화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전시는 오늘(29일)부터 8월 15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2021.04.29 pangbi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