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포토

폭염속 명동찾은 외국인 관광객

기사등록 :2024-07-10 13:35:43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넘겨보기 모드로 변경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휴대폰으로 위치를 탐색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자신의 캐리커쳐를 위해 대기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이 카메라로 명동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오찬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마치고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이 캐리어를 타고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서울=뉴스핌] 양윤모 기자= 계속되는 장마속 서울지역에 장마가 주춤하며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0일 서울 명동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해외 관광객은 1천103만명으로, 2019년 1천750만명의 63%까지회복했고 2024년 1분기 해외 관광객 수는 340만명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 384만명의 88.5%까지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4.07.10 yym58@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P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