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중국포럼] 참석자들 "중국 ICT 융복합, 한국을 앞서고 있다"

본문내용

썸네일 이미지
22일 서울 여의도 63빌딩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6 뉴스핌 중국포럼'에서 참석자들이 연사들의 강연에 집중하고 있다. <사진=김학선 사진기자>

[뉴스핌=김학선 기자] 뉴스핌이 개최하는 2016년 제4회 중국포럼이 성황리 열렸다.

'신성장 엔진 찾는 중국, 한국의 기회와 시사점'을 주제로 열린 이날 포럼은 류샤오정 중국 '치후360' 최고전략책임자, 쉬카이신 선저우유처 CA, 박근태 CJ대한통운 대표이사, 허이빙 롄롄 창업주, 관칭유 중국 민생증권 부총재, 조용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이 발표자로 나섰다.

이번 중국포럼은 ICT 융복합으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중국의 금융과 산업을 진단하고, 우리 한국경제가 어떤 기회와 시사점을 얻을 수 있을지 함께 모색해보고자 마련됐다.

썸네일 이미지
 
썸네일 이미지
 
썸네일 이미지
 
썸네일 이미지
▲ 실시간 통역
썸네일 이미지
 

 

[뉴스핌 Newspim] 김학선 기자 (yooksa@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