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newspim

황창규 KT 회장 "하반기 4000명 신규 채용"

기사등록 :2017-07-18 14:00

정부 '청년 실업 해소 및 근로환경 개선' 정책에 동의

[뉴스핌=심지혜 기자] KT그룹(회장 황창규)이 정부의 일자리 창출 기조에 발맞춰 올 하반기 4000여명의 직원을 신규 채용한다.

황창규 회장은 18일 오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일자리 15대 기업 초청 정책간담회’에서 정부의 일자리 정책에 공감하며 이같은 추가 채용 계획을 밝혔다. 

상반기 6000명 이상을 채용한 데 이어 하반기에 4000여명을 추가 채용함으로써 일자리 확대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황창규 KT 회장은 하반기 4000명을 추가채용한다고 밝혔다. <사진=KT>

이 자리에서 황 회장은 그동안 KT가 추진한 일자리 정책에 대해 소개했다.

화 회장은 "2015년부터 개통∙AS 및 콜센터 인력 9000여명을 정규직으로 전환, 계열사에 편입시켰다"며 "일자리 질이 높아지니 이직률이 낮아지고 개통∙AS, 상담, 응대 등 서비스 품질이 높아져 ‘고객만족도 향상→회사 경쟁력 제고’의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졌다"고 강조했다. 

또한 채용 전형에서 출신지, 학점, 어학성적 등 직무와 무관한 직무를 제외한 결과 더 나은 실무 역량을 갖춘 인재를 선발할 수 있었다는 설명이다. 

이대산 KT 경영관리부문장(부사장)은 "청년실업률 해소와 양질의 근로환경을 조성한다는 정부 정책에 공감한다"며 "이를 함께 해결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심지혜 기자 (sj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