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신상 'V30', 역대급 성능 카메라 장착한다

본문내용

[뉴스핌=김겨레 기자] LG전자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V30은 V시리즈의 특징인 고음질 오디오에 고성능 카메라까지 갖춘다. 

LG전자(대표이사 조성진)는 8일 전세계 미디어들에 ‘V30’ 공개 행사 초청장을 발송했다. 행사는 오는 31일(현지시간) 오전 9시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마리팀 호텔에서 열린다.

썸네일 이미지
LG V30 초청장 <사진=LG전자>

초청장에는 18:9 비율의 스마트폰 화면 속에 카메라 렌즈를 형상화한 여러 겹의 은색 원형 이미지를 넣었다. 이는 V30에 18:9 디스플레이와 강력한 성능의 카메라를 탑재했다는 의미다.

중앙에는 ‘Lights, Camera, Action(조명, 카메라, 액션)’이라는 3개 단어를 담았다. 이는 영화 촬영을 위해 준비해야 하는 단계별 구호다. LG V30이 고성능 영상 촬영 기능을 지원한다는 힌트다.

지난해 고음질 오디오로 차별화를 시도한 V20의 특징도 고스란히 이어받는다. 음악 재생 시 소음을 줄여주는 신형 쿼드 DAC(디지털-아날로그 변환기)을 탑재할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V30는 18:9 화면비의 올레드 디스플레이를 제품 전면부에 꽉 채운 6인치 ‘올레드 풀비전(OLED FullVision)’을 적용한다. 상하좌우 테두리를 줄인 디자인을 위해 전면부 하단의 LG로고를 뒷면에 배치했다.  

한편, 공개 행사는 제품 설명과 체험 등 약 100분간 진행하며 기자, 거래선, 정보기술(IT) 업계 관계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한다.

[뉴스핌 Newspim] 김겨레 기자 (re9709@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