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싱가포르서 갤노트8 체험존 운영

본문내용

[뉴스핌=김겨레 기자] 삼성전자는 9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상업 중심지 비보시티에 갤럭시 스튜디오를 오픈하고, 현지 소비자들에게 갤노트8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썸네일 이미지
  삼성전자가 현지시간 9일 싱가포르 상업 중심지 비보시티(VIVO CITY)에 갤럭시 스튜디오를 오픈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 갤럭시 스튜디오는 갤럭시노트8과 함께 기어 스포츠, 기어 핏2 프로, 기어 아이콘X 등 최신 스마트폰과 웨어러블 제품을 경험할 수 있는 체험존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8의 전자필기구 'S펜' 기능과 관련된 다양한 체험을 소비자들이 직접 할 수 있도록 했다. 방문객들은 직접 사진을 찍고 S펜을 사용해 다양한 테마로 사진을 꾸며 본인만의 작품을 만들어 볼 수 있다.

또 웨어러블 신제품 3종은 체육관처럼 꾸며진 전용 체험 공간에서 다양한 피트니스 기능을 경험할 수 있다. 사이클, 로잉머신 등 운동을 통해 제품의 기능을 직접 체험 가능하다. 

여기에 기어 VR과 컨트롤러를 통해 360도 입체 영상을 체험할 수 있는 'VR 4D 체험존'도 마련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싱가포르를 시작으로 전 세계 주요 도시에 갤럭시 스튜디오를 순차적으로 오픈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김겨레 기자 (re9709@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