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다 TV] '당잠사' 김충환 감독..."이번 작품, 수지의 인생작이였으면..."

본문내용

[뉴스핌=김진수 기자]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가 27일 첫 방송을 앞둔 가운데 감독과 배우들의 훈훈한 담화가 눈길을 끌고 있는데요.

그중에서도 단연 눈에 띄는 건 바로 배수지씨!

이번 배역을 위해 7년간 기른 긴 머리를 단발로 자르는 등 열정이 대단했다고 하죠?

‘당장사’를 연출한 오충환 감독이 인정하고 '수지의 인생작이 되었으면 좋겠다'는 바람까지 더해진 특급칭찬에 몸둘바 몰라한 배수지씨!

그 훈훈함 가득한 제작발표회 현장을 지금부터 함께 만나보시죠! 

[뉴스핌 Newspim] 김진수 기자 (bestkjs@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