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창업주 업적 위에 뉴롯데 세워졌다"

본문내용

[뉴스핌=전지현 기자] "우리는 신격호 총괄회장님께서 이루신 업적 위에 뉴롯데가 세워진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한다."

썸네일 이미지
<사진=롯데지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12일 오후 2시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서울에서 진행된 롯데지주 주식회사 출범식에서 이 같이 말했다.

이 자리에는 황각규 롯데지주 사장을 비롯해 롯데그룹 BU장 및 계열사 대표, 지주사 임직원 등 약 300명이 참석했다.

신 회장은 “롯데지주의 출범은 경영투명성을 높이고, 새로운 기업가치를 창조해나갈 롯데의 비전을 알리는 시작”이라며 “향후 롯데그룹이 지속적으로 발전하고 혁신하는 토대가 될 것”이라고 했다.

이어 “총괄회장이 50년 전 ‘기업보국’이라는 신념으로 롯데를 세웠고, 우리는 이를 바탕으로 전통과 역사를 만들어 왔다”며 “지속적이고 선제적인 혁신으로 새로운 시대를 개척하는 롯데를 함께 만들어나가자”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뉴스핌 Newspim] 전지현 기자 (cjh71@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