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구자철 투톱... 한국 vs 세르비아 축구 평가전 선발명단 발표

본문내용

썸네일 이미지
손흥민·구자철 투톱... 한국 vs 세르비아 축구 평가전 선발명단 발표. <사진= 대한 축구협회>

손흥민·구자철 투톱... 한국 vs 세르비아 축구 평가전 선발명단 발표 

[뉴스핌=김용석 기자] 손흥민과 구자철이 투톱으로 선발 출격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컵 축구 대표팀(피파랭킹 62위)은 11월14일 밤8시 울산 문수 축구경기장에서 열리는 세르비아( 피파랭킹 38위)와의 2차 평가전 선발 명단을 발표했다.

한국은 투톱에 손흥민과 구자철을 출격 시킨다. 중원은 이재성, 기성용, 정우영, 권창훈이 호흡을 맞추고 포백은 김민우, 김영권, 장현수, 최철순이 구축한다. 골대는 조현우가 맡는다.
콜롬비아와의 경기에 나섰던 골키퍼 김승규(빗셀 고베)는 발목 염좌로 출전하지 못했다.

신태용 감독은 지난 11월10일 ‘피파랭킹 13위’ 콜롬비아를 상대로 부임 5경기만에 첫승(2-1승)을 일궜다. 신태용 감독의 부임후 성적은 1승2무2패. 콜롬비아전에서 신태용 감독은 손흥민을 주축으로 전반에는 이근호, 후반전에는 이정협을 파트너로 투톱으로 운영했고, 손흥민은 멀티골로 대표팀에서의 골 부진(1년여만의 필드골로 A매치 통산 20호골)을 만회했다.

세르비아는 콜롬비아에 비해 피파랭킹은 낮지만 월드컵 본선 진출을 확정한 강호다. 주전이 많이 빠졌지만 지난 11월10일 중국과의 평가전에서 3-0으로 승리 했다. 이번 멤버는 젊은 선수들이 주축이다. U-20 월드컵 우승을 이뤄낸 선수들로 구성됐다. 세르게이 밀린코비치사비치(라치오), 안드리야 지브코비치(벤피카), 밀로시 벨리코비치(베르더 브레멘) 등이 주역이다.

신태용 감독은 경기전 공식 인터뷰에서 “세르비아는 벅찬 상대일 수 있다. 선수 개개인의 피지컬이 좋고, 대부분이 유럽 무대를 누비고 있다. 긴장을 늦추지 않으면서 콜롬비아전에서 보여준 좋은 부분을 유지해야 한다. 하지만 대표팀 구성원 모두가 확실히 자신감이 붙었다”고 밝혔다.

크르스타이치 믈라덴 세르비아 감독대행은 “굉장히 터프한 경기가 될 것 같다. (2000년 5월 2차례 평가전에 나선 유고슬라비아 멤버로 방한했는데) 한국은 당시보다 훨씬 크게 발전했다. (월드컵 본선을 준비하는 과정인데) 그라운드 위에서 모든 플레이를 인상적으로 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말했다.

썸네일 이미지
태극 전사 배번. <사진= 대한 축구협회>

 

 

[뉴스핌 Newspim] 김용석 기자 fineview@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