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newspim

LG하우시스, 이란 최대 건자재 전시회 참가…중동 공략 가속화

기사등록 :2018-02-13 11:07

가구용 필름 등 중동 특화 제품 선보여
인조대리석 시장 1위...최근 5년 연평균 매출 성장률 28%

[뉴스핌=유수진 기자] LG하우시스가 3년 연속 이란에서 열리는 우드엑스포에 참여하며 중동 인테리어 시장 공략을 가속화하고 있다. 특히 중동에 특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지난 5년간 연평균 약 28%의 매출 성장률을 이뤘다.

LG하우시스가 12일(현지시간)부터 16일까지 5일간 이란 테헤란 국제 전시장에서 열리고 있는 ‘2018 이란 우드엑스포’에 참가해 인조대리석, 가구용 필름 등 중동시장 공략을 위한 특화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LG하우시스>

LG하우시스는 12일(현지시간)부터 16일까지 5일간 이란 테헤란 국제 전시장에서 열리고 있는 '2018 이란 우드엑스포'에 참가해 인조대리석, 가구용 필름 등 중동시장 공략을 위한 특화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이란 우드엑스포는 전 세계에서 2000여개 관련 기업이 참가하고 약 20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찾는 이란 최대 건축자재 산업 전시회다. 이란 내 건설사와 건축자재 유통 업체 등을 고객으로 확보하기 위한 교두보 역할을 하는 행사로 볼 수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LG하우시스는 인조대리석 '하이막스(HI-MACS)-콘크리트 컬렉션'을 비롯, 중동의 가구 시장 트렌드를 반영한 가구용 필름 등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LG하우시스는 지난 2016년부터 3년째 이 전시회에 참가, 중동시장에 특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중동 지역 우량 고객사 확보 및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에 중동 지역에서 인조대리석 '하이막스'는 지난해 매출이 전년(2016년) 대비 80% 이상 성장했으며, 가구용 필름 매출도 2배 가까이 증가했다. 이란에서 인조대리석 시장점유율 1위로 올라서는 등 LG하우시스의 지난 5년간 중동지역 매출 성장률은 연평균 약 28%를 기록했다.

오경훈 LG하우시스 두바이 지사장은 "중동 지역은 국제 정세에 따라 시장 변동성이 크지만 소비자들의 구매력과 성장 잠재력을 고려하면 매우 매력적인 시장"이라며 "인조대리석과 가구용 필름 외에 바닥재, 벽지 등 주력 제품을 확대하고 전시회, 쇼룸 등으로 고객 접점을 늘려 중동시장에서 확고한 브랜드 파워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핌 Newspim] 유수진 기자 (ussu@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