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운용 ‘삼성 누버거버먼 이머징 단기채권 펀드’ 출시

본문내용

[뉴스핌=김승현 기자] 삼성자산운용은 중국, 브라질, 터키 등 이머징 국가에서 발행하는 달러표시 단기채권에 주로 투자하는 ‘삼성 누버거버먼 이머징단기채권 펀드’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 펀드는 국내 단기채권보다 높은 수익을 추구하면서 채권 잔존만기를 3년 이내로 투자해 금리 상승 리스크를 방어하고 낮은 변동성을 추구한다. 미국 누버거버먼 펀드에 투자하는 재간접 펀드다.

펀드 투자대상은 4개 지역, 98개 국가 국채, 정부보증채, 회사채 등으로 전 세계 지역·만기·국가 등에 분산투자해 단일 국가 투자 위험을 낮춘다.

최근 이머징 시장 펀더멘털이 개선되고 있어 이들 지역 채권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제조업 지수는 2016년 중반 이후 지속적으로 개선 중이고 소비 활동이 활발해지고 수출은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이머징 정부 부채비율은 선진국보다 낮은 상황이며, 평균 신용등급이 투자등급으로 동일 등급 선진국 채권보다 수익률이 높다.

도원탁 글로벌 채권운용팀장은 “단기채권 투자는 시장 변동성에 대비할 수 있는 투자방법”이라며 “이머징 단기채권은 국내 예금이나 적금, 단기채권 보다 경쟁력 있는 이자수익 추구가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미국 누버거버먼은 1939년에 설립된 글로벌 자산운용사다. 약 315조원의 자산을 운용하고 있으며 이중 채권운용 규모는 139조원이다. 20년 이상 달러표시 이머징 채권에 투자하고 있다.

누버거버먼 이머징 단기채권 펀드 수익률은 2013년 10월말 설정 이후 12.60%다.

보수는 A클래스 선취판매 수수료 납입금액의 0.70%이내, 총보수 연 0.73%이고, C클래스는 연 1.13%다. 온라인 가입도 가능하다. 삼성증권에서 판매한다.  

썸네일 이미지

 

[뉴스핌 Newspim] 김승현 기자 (kimsh@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