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 당일·1박2일 여행 가능한 전라선 여행상품 출시

본문내용

[뉴스핌=나은경 기자] 서울 및 수도권 주민들이 전라남도 관광명소를 기차여행으로 즐길 수 있는 여행상품이 나왔다.

13일 수서고속철도주식회사(㈜SR)에 따르면 SR은 이날부터 수서고속철도(SRT)와 전라선(익산-주-곡성-구례구-순천-여수EXPO)을 연계한 전라남도 명소 여행상품을 판매한다.

SRT 전라선 여행상품은 서울 강남구 수서역 SRT에서 출발해 전북 익산시 익산역에서 KTX로 환승하는 일정이다. 상품은 당일 코스, 1박2일 코스 두 가지로 구성됐다.

해당 상품 이용객들은 여수 오동도와 해상 케이블카, 야경명소로 알려진 돌산대교를 비롯해 순천만 자연생태공원, 순천만정원과 같은 여행 명소를 방문할 수 있다.

이승호 SR 사장은 “여수·순천을 비롯한 남도 관광명소를 서울과 수도권 동남부에서도 편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환승서비스를 강화했다”며 “앞으로 SRT가 운행하지 않은 노선이라도 연계교통 서비스를 확대해 더 많은 여행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SRT 전라선 연계 여행상품은 SRT 모바일 어플리케이션과 SR홈페이지, 해밀여행사에서 구매할 수 있다.

썸네일 이미지
SRT 전라선 연계 기차여행 <자료=㈜SR>

[뉴스핌 Newspim] 나은경 기자 (nanana@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