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통신] 우원식 민주당 원내대표 "뉴스핌, 월드 퍼스트 미디어로 발돋움하기를"

뉴스핌 창간 15주년 비전선포식 축사서 밝혀

본문내용

[뉴스핌=고홍주 기자]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0일 "뉴스핌이 월드 퍼스트 미디어로 발돋움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썸네일 이미지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뉴스핌 통신사 전환 비전선포식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김학선 기자 yooksa@

우 원내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뉴스핌 창간 15주년 기념 비전선포식 축사에서 “온라인 경제 전문 미디어로 한길을 걸어온 뉴스핌의 창간 15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이같이 밝혔다.

우 원내대표는 “뉴스핌은 지난 2003년 창간된 이래 올바른 보도로 국민의 삶을 두터이 한다는 정보후생 정신을 바탕으로 한 차원 높은 뉴스서비스 제공해왔다”며 “이것이 국민의 마음을 움직여 3명으로 출발한 회사가 이제는 직원 150명이라고 하는 50배 큰 기적을 이뤄내는 과정을 겪었다”고 말했다.

이어 우 원내대표는 “뉴스핌은 창간 15년을 맞이해 경제 전문미디어에서 한국 대표하는 글로벌 종합 미디어가 되기 위해 종합 뉴스통신사로 첫발을 내딛게 된다”며 “뉴스핌이 앞으로 경제영역에 대한 전문성에서 나아가 다양한 영상 뉴스와 콘텐츠를 더욱 보강하고 깊이 있는 탐사보도 바탕으로 미디어에 새로운 지평 열어나갈거라 확신한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우 원내대표는 “공정과 객관이라는 언론의 사명은 시대를 막론하고 유효하다. 정부와 여당도 이러한 국민 열망을 담아내기 위해 정부가 아닌 국민의 방송, 정부가 아닌 국민의 미디어 만들려고 하는 제도적 노력에 앞으로도 박차를 가하겠다”고 덧붙였다.

 

[뉴스핌 Newspim] 고홍주 기자 (adelante@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