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미세먼지 해결 위해 한·중·일·몽골 전문가 포럼 개최

본문내용

[세종=뉴스핌] 이고은 기자 = 환경부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보건복지부와 함께 범부처 미세먼지 프로젝트 사업단 주관으로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한국, 중국, 일본, 몽골 4개 국가 전문가들이 머리를 맞대는 '동아시아 대기오염과 건강포럼'을 17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사업단은 이번 포럼을 통해 미세먼지와 건강 및 동북아 스모그 가설 연구에 대해 동아시아의 전문가들의 연구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향후 나아갈 연구방향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전문가들은 미세먼지와 건강 세션에서 미세먼지가 어르신에 미치는 건강영향 관련 혈압, 심장박동 변이 등 심혈관 질환, 우울증과 같은 신경인지기능 영향 가능성 등을 소개했다.

또 중국 미세먼지가 중국인의 건강에 악영향을 미친다는 내용과 미세먼지의 단기 및 장기 노출 연구 결과 등이 소개됐다.

한중일 스모그 챔버 연구 세션에서는 2차 미세먼지 생성 메커니즘 규명을 위해 스모그 챔버를 중심으로 가스 상 물질의 화학반응 및 물리적 특성 변화에 대한 최신 연구 동향을 다룬다.

특히 서울에서의 장거리 외부유입 미세먼지 생성과정을 규명하기 위해 광화학반응과 이에 따라 생성되는 미세먼지의 흡습성이 소개됐다.

동아시아 미세먼지 오염과 국제협력 세션에서는 국립환경과학원과 미국 NASA가 공동으로 연구한 KORUS-AQ(국내 대기오염 특성을 규명하기 위해 한반도 대기질에 대해 항공관측·지상관측·모델링 등을 수행)의 개요 및 정책적인 시사점에 대해서도 소개됐다.

또한 국가별 산업 특성에서 기인한 화학 성분들의 차이를 설명하고, 전 지구적 이동연구를 통해 미세먼지의 장거리 이동 경로를 추적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국제 포럼을 계기로 매년 동아시아 국제 포럼을 정례화하고, 미세먼지 문제 공동 해결에 기여하는 한중일 스모그 챔버 네트워크 구축 등 글로벌 미세먼지 협력 연구를 강화할 예정이다.

썸네일 이미지
<사진=환경부>

 

goeu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