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국립장식미술관서 6월24일까지 한국 공예 전시 개최…27인 작가, 97점 작품 선봬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스페인 마드리드 국립장식미술관에서 한국 공예의 미가 펼쳐진다. 4월5일부터 6월24일까지 '시간의 여정(Viaje del Tiempo)'이라는 제목으로 한국 현대 공예전시가관람객과 만난다.

썸네일 이미지
<사진=해외문화홍보원>

한국문화체육관광부,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스페인 국립장식미술관, 주스페인 한국문화원의 협력으로 열린 이번 전시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현대 공예작가 27인이 만든 97점의 작품을 선보인다. 전시는 다양한 자연의 소재가 사람의 손을 거쳐 공예로 구현되기까지의 과정에 깃든 시간의 흐름을 따라가게끔 구성됐다.

전시공간은 '자연의 시간' '사람의 시간' '사물의 시간으로 나누어진다. 자연에서 오랜 시간 숙성한 재료를 사람이 다듬고 마침내 하나의 공예작품으로 탄생하는 과정을 압축적으로 보여줘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한국 공예의 아름다움을 깊이 있게 보여주는 전시다. 이 전시는 스페인 국립장식미술관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간으로 감상할 수 있다.  

89hklee@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