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강남역 살인사건 현장에서 돌아나오는 이철성 경찰청장

본문내용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이철성 경찰청장이 17일 오후 강남역 살인사건 2주기를 맞아 사건현장을 둘러보던 중 주변상인의 항의를 받으며 돌아나오고 있다. 강남역 살인사건은 지난 2016년 5월 17일 서울 서초구 강남역 한 상가건물 남녀공용 화장실에서 20대 초반의 한 여성이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 이후 체포된 범인은 "여성에게 무시당해 화가 났다"고 진술해 세간을 떠들썩하게 했다. 2018.05.17 leehs@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