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회장 직무대행에 신명호 전 ADB 부총재 선임

본문내용

썸네일 이미지
신명호 부영그룹 회장 직무대행<사진=부영그룹>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부영그룹은 신명호 전 아시아개발은행(ADB) 부총재를 회장 직무대행으로 선임했다고 17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이중근 회장의 부재에 따른 경영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직무대해을 선임했다. 오는 18일 오전 11시 공식 취임식을 갖는다.

신명호 신임 회장은 "소통과 화합으로 조직 안정화에 주력하고 고객의 신뢰를 회복하는데 주력하겠다"며 "아파트 하자 등을 신속하게 처리해 입주민들에게 품질 좋은 주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 회장은 1968년 행정고시 합격 후 재무부 관세국 국장(1988년), 재무부 국제금융국 국장(1989년-1991년)을 거쳐 재정경제원 제2차관보(1994년-1996년)를 역임했다. 한국주택은행 은행장(1996년-1998년)과 아시아개발은행(ADB) 부총재(1998년-2003년), HSBC 서울지점 회장(2005년)을 지냈다.

 

leedh@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