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트뤼도 가까이서 보니 잘생겼네"…NATO 만찬 참석하는 정상들

본문내용

썸네일 이미지
[브뤼셀 로이터=뉴스핌] 이홍규 기자 = 샤를 미셸 벨기에 총리와 그의 부인 아멜리 데르바우드렝힌이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만찬을 앞두고 캐나다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반갑게 인사를 하고 있다. 2018.07.11

bernard0202@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