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방탄소년단,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서 한국 최초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 수상

기사등록 :2018-10-10 14:09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그룹 최초로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방탄소년단은 9일(현지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공연장에서 열린 ‘2018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erican Music Awards)’ 시상식에서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Favorite Social Artist)’ 상을 받았다.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뉴스핌DB]

방탄소년단은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하게 되어서 정말 감사하고 기쁘다. 현재 북미 투어를 마치고 유럽 투어를 하기 위해 런던에 있어 참석하지 못해 아쉽다”며 영상으로 소감을 전했다.

또 “아미 여러분들에게 고맙다. 정말 많은 사랑과 응원 보내주시고 특별한 상을 받을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팬클럽 아미에게 영광을 돌렸다.

이들이 수상한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 부문은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홈페이지와 트위터 투표를 통해 결정된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5월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한국 가수 최초로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 수상에 이어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도 수상하며 세계적인 인기를 증명했다.

방탄소년단은 10일(현지시각) 영국 런던 O2 아레나에서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 유럽 투어를 이어간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