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이혜영 "우리가 빚은 막걸리, 남북정상회담 건배주 되었으면"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한지웅 영상기자 = 가수 겸 배우 이혜영이 '지붕 위의 막걸리' 로 이루고 싶은 바램을 밝혔다.

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 홀에서 열린 채널A 새 예능 '지붕 위의 막걸리' 제작발표회에서 이혜영은 '게스트로 함께 막걸리를 마시고 싶은 친구가 있는가'에 대한 질문에 "친구를 말하기 보다는 프로그램으로 이루고 싶은 바램을 이야기하고 싶다"며 "우리가 만든 막걸리가 남북정상회담의 건배주로 쓰였으면 좋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채널A의 새 예능 '지붕 위의 막걸리'는 이종혁, 이혜영, 유리, 김조한, 손태영 여섯 출연자가 자연 속에서 직접 막걸리를 빚으며 '소확행'을 느끼는 '국내 최초 양조 예능' 이다. 첫 방송은 11월 7일 밤 11시이다. 

 

hjw1014@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