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민 심평원 이사, 'OECD 보건의료 질과 성과 워킹그룹' 의장 선임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김선민 기획상임이사가 '2019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보건의료 질과 성과(HCQO) 워킹그룹'(이하 HCQO 워킹그룹) 의장으로 선임됐다고 6일 발표했다.

썸네일 이미지
       김선민 이사

OECD는 이날 HCQO 워킹그룹의 의장단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새롭게 의장단을 구성했고, 의장으로 김 이사를 선임했다. HCQO 워킹그룹은 의료의 질 측면에서 OECD 회원국의 보건의료 성과를 비교하는 곳이다. 심사평가원은 보건복지부의 지원을 받아 한국을 대표해 2007년부터 워킹그룹에 참여했다.

김 이사는 그 동안의 HCQO 워킹그룹에서 활동하고 세계보건기구(WHO)에서 근무한 경험을 높게 평가받았다. 기존 의장단이었던 덴마크(의장), 캐나다, 뉴질랜드, 영국, 이스라엘의 추천과 투표를 통해 의장이 됐다.

김 이사는 내년 한 해 동안 HCQO 워킹그룹을 대표하여 주요 의사를 결정하고, 전문가 회의를 진행하는 역할 등을 담당할 예정이다. OECD는 연 단위의 의장단 구성 원칙에 따라 한국, 일본, 캐나다, 호주, 슬로베니아를 2019년 의장단으로 구성했다.

심평원 관계자는 "김 이사의 의장 선임은 그 동안 한국이 OECD HCQO 워킹그룹에 적극적으로 활동한 성과"라며 "전 세계적으로 의료의 질 평가 분야에서 한국의 달라진 위상을 반영한 것"이라고 말했다.

 

keu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