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검찰 포토라인 무시한 피의자 양승태 전 대법원장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엄선영 인턴기자 홍형곤 영상기자 = 11일 오전 9시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으로 사법농단의 정점으로 지목되고 있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했다. 양 전 대법원장은 취재진 질문에 아무 말 없이 포토라인을 지나쳐 청사로 들어섰다. 

honghg0920@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