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막돼먹은 영애씨17', 메인 포스터 공개…'맘영애' 김현숙의 육아활투극 그린다

기사등록 :2019-01-11 14:30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국내 최장수 시즌제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의 포스터가 공개됐다.

tvN은 11일 ‘막돼먹은 영애씨’의 17번째 시즌작 ‘맘 돼버린 영애씨’의 메인 포스터와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막돼먹은 영애씨17' 메인 포스터 [사진=tvN]

지난 2007년 첫 선을 보인 ‘막돼먹은 영애씨’는 무려 10년이 넘는 기간 동안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유일무이한 최장수 시즌제 드라마다.

현실적인 공감을 바탕으로 한 에피소드에 녹아있는 독특하고 참신한 유머, 하드캐리로 웃음을 제조한 배우들의 열연이 빚어낸 시너지는 매 시즌 레전드를 경신하며 ‘막돼먹은 영애씨’라는 브랜드를 만들어 왔다.

이번 17번째 시즌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노처녀였던 영애가 ‘막영애’에서 ‘맘영애’가 되어 돌아온다.

이날 공개된 메인 포스터와 캐릭터 포스터는 달라진 분위기로 새로운 시즌에 대한 기대 심리를 자극한다. 레드 원피스로 커리어 우먼의 모습을 뽐내는 영애. 한 손에 노트북, 다른 한 손에는 서류 뭉치가 가득 든 유모차 핸들을 쥐고 위풍당당하게 서 있다.

그 위로 ‘맘 돼버린 영애씨’라는 문구와 워킹맘으로 펼칠 인생 2막, 육아활투극이 어떤 사이다 웃음과 공감을 선사할지 기대를 높인다.

‘막영애 시즌17’ 연출을 맡은 한상재 PD는 앞선 대본리딩에서 “전 시즌을 끝으로 초기 기획 의도였던 노처녀의 일과 사랑이라는 주제는 막이 내렸다고 생각한다. 이번 시즌은 엄마가 된 영애씨의 파란만장한 육아활투극과 오피스 스토리가 중심이 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제2의 도약이 기대되는 새로운 시즌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tvN ‘막돼먹은 영애씨17’은 ‘톱스타 유백이’ 후속으로 다음달 8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