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LG전자, '스타일러' 최고급 모델 '블랙에디션' 신제품 출시

기사등록 :2019-01-20 10:10

블랙에디션 두 번째 모델...한 번에 최대 4벌 관리 가능
"대용량 버전 이어 소비자 선택 폭 넓히기 위해 출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LG전자가 의류관리기 '트롬 스타일러' 최고급 모델인 '블랙에디션' 라인업을 확대한다.

LG전자는 21일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 슬림'(모델명: S3MFC)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신제품은 지난해 처음 선보인 '블랙에디션'의 두 번째 제품이다. 

LG전자는 의류관리기 트롬스타일러 신제품을 출시했다. [사진=LG전자]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은 스타일러 외관과 손잡이에 고급스러운 다크 그레이 색상을 적용하고, 제품 전면에 전신 거울 디자인을 적용해 인테리어 가치를 더한 최고급 모델이다. 

신제품은 한 번에 최대 4벌을 관리할 수 있는 정도로 크기를 줄여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을 구입하는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혔다. 가격은 출하가 기준 179만 원이다. 

작년 10월에 출시된 '블랙에디션' 첫 제품(모델명: S5MB)은 한 번에 최대 6벌까지 관리할 수 있고 롱패딩 등 부피가 큰 겨울옷 수용이 가능한 대용량 제품이다. 

'트롬 스타일러'는 LG전자가 9년여 간의 연구 끝에 제작한 제품이다. 독자 기술인 '무빙행어(Moving Hanger)'이 1분에 최대 200회 옷을 흔들며 털어줘 옷 전체의 미세먼지를 골고루 제거하고 생활 구김을 줄여준다.

최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CES 2019'에서는 가장 혁신적인 제품들에 수여되는 'CES 혁신상(CES 2019 Innovation Awards)'을 수상하기도 했다.

류재철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은 "더 많은 고객들이 차원이 다른 기술을 적용한 트롬 스타일러를 니즈에 맞춰 사용할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지속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sj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