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현대차 팰리세이드, ‘40대 아빠’에게 통했다

기사등록 :2019-01-20 15:29

남성 고객이 여성보다 70.4% 포인트 높아

[서울=뉴스핌] 전민준 기자=현대자동차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차량(SUV) 팰리세이드가 40대 가장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현대차에 따르면 사전계약 첫날부터 8일간 계약된 총 2만506대의 팰리세이드 고객 자료를 분석한 결과  남성이 85.2%, 여성이 14.8%로 남성이 70.4%포인트 높았다.

팰리세이드.[사진=현대자동차]

남성 고객을 연령대별로 살펴본 결과 40대 비중이 37.0%로 가장 높았고 50대가 26.9%로 뒤를 이었다. 30대와 20대의 비율은 각각 21.2%, 2.0%였다.

현대차는 "팰리세이드 고객들이 남긴 댓글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키워드는 패밀리(가족), 여행, 아빠 등이었다"며 "이를 통해 대다수 고객이 한 가정의 가장이란 점을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여성 고객은 40대(33.6%), 50대(26.0%), 30대(24.0%), 60대(13.3%) 등 순으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구매 고객 전체의 평균 연령은 47.5세였다.

팰리세이드는 트림별로 7인승(76.45% 선택)에 대한 선호도가 8인승(23.6%)보다 높았다.

7인승이 8인승보다 29만원가량 비싸지만, 2열을 좀 더 넓고 안락하게 사용하고자 하는 고객들의 의도가 반영됐다는 게 현대차의 설명이다.

엔진은 가솔린(22.6%)이 더 많은 선택을 받았고, 구동 방식은 전륜구동과 사륜구동의 비율이 각각 55.6%와 44.4%로 나타났다. 5가지 외장색상 중 가장 인기가 많은 색상은 화이트 크림(45.4% 선택)이었다.

 

minjun8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