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얼음나라로 초대' 제1회 제천얼음축제 25일 개막

기사등록 :2019-01-24 09:40

[제천=뉴스핌] 박상연 기자 = 제천시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지중현)는 오는 25일 오전 10시 40분 의림지에서 ‘제1회 제천얼음축제’ 개장퍼레이드를 1주일간 연다.

시는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고 겨울철 관광객들을 유인하기 위해 겨울 추위가 매섭기로 소문난 '제베리아' 제천에서 얼음 축제를 기획하게 되었다고 24일 밝혔다.

얼음축제 홍보 포스터.

25일 열리는 개장 퍼레이드에는 고적 에덴연주단의 공연과 퍼레이드가 펼쳐지며, 개장 퍼레이드 참석자는 대형얼음성을 무료로 관람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오는 21일 까지 의림지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천얼음축제는 주제전시존과 체험행사존으로 나뉘어 방문객들을 맞는다.

전시존은 메인 전시존인 대형얼음성과 서브 전시존인 비밀의 정원 겨울빛 순주섬이 있다.

의림지 수변무대에 위치할 가로 20m, 세로 40m 크기의 대형얼음성에는 아이스 힐링정원존, 북극 이글루존, 캐릭터포토존, 한방힐링존, 아이스펜션존 등 총 5개의 얼음테마전시존으로 구성되어 있다.

의림지 안의 순주섬은 미지의 섬, 신비의 섬으로 불리울 정도로 시민들조차 한 번도 밟아보지 못한 섬으로 비밀에 쌓여 있었다.

체험행사존인 의림지 보조지에서는 얼음자전거 및 경주장과 얼음컬링, 튜브볼링, 냉온족욕장 및 공어낚시 등 다양한 체험거리가, 의림지역사박물관 광장에서는 튜브 아이스와 스노우 슬라이드 눈썰매장이 어린이들을 기다리고 있다.

행사기간 중 얼음조각쇼와 얼음조각체험, 순주섬 안에서의 소원우편엽서 이벤트, 눈사람 만들기와 얼음세발자전거 및 컬링, 튜브볼링 대회 등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질 예정이다.

한편 이달 31일까지 의림지일원에서 펼쳐지는 제천 얼음축제의 입장권 구입비용 2천원은 쿠폰으로 돌려받을 수 있으며 먹거리 및 체험부스, 공어낚시장, 그리고 의림지 일원 음식점 등에서 사용 가능하다.

syp203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